병사 월급 200만 원 2025년

2025년이면 병장이 월에 수령하는 금액이 205만 원으로 상승할 예정입니다. 2023년 올해 병장 월급은 100만 원이지만 내년 2024년에는 125만 원으로 인상됩니다.

2025년 최대 월급 200만원까지 인상되는 대한민국 병사


2024년 병사 월급

국방부가 국회에 제출할 예정인 ‘2024년도 예산안’에 따르면 2024년도 병사 월급은 병장 125만 원, 상병 100만 원, 일병 80만 원, 이병 64만 원으로 인상될 예정입니다. 추가로 군인 장병의 자산 형성을 돕는 ‘내일준비지원금’도 월 최대 30만 원에서 최대 40만 원으로 인상되어 사실상 2024년에는 병장은 최대 월 165만 원을 수령합니다. 이를 위해 올해 3조 4,843억 원인 병사 월급 및 내일준비지원금 예산은 내년 4조 2,705억 원으로 예산안이 통과된다면 늘어날 예정입니다.


2025년 월급 인상 예정

2025년에도 병사 월급은 또 오를 수 있습니다. 현재 2025년 병장 월급을 150만 원으로 올릴 계획이며 추가 지원금 역시 55만 원으로 인상되면 최대 205만 원을 받게 됩니다. 이러한 월급 인상은 ‘군 복무가 자랑스러운 나라를 실현하기 위해 병역의무 이행에 합당한 수준의 보상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는 국방부의 입장입니다.


장병내일준비적금

국방부에서 지원하는 <장병내일준비적금>은 복무 기간 중 급여를 적립하여 저축 습관 형성 및 전역 후 목돈 마련을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운영됩니다.

  • 가입 대상: 대한민국 병역의무 이행자
    • 현역병, 상근예비역, 사회복무요원, 전환 복무자 ‘의무 경찰, 의무 해양경찰, 의무 소방’, 대체복무 요원)
  • 가입 기간: 최소 6개월 이상 최대 24개월 (잔여 복무기간이 6개월 이상 남은 자에 한하여 내일준비적금 신규 가입 가능)
    • 육군, 해병, 상근예비역, 의무경찰 : 6개월 ~ 18개월
    • 해군, 의무 해양경찰, 의무소방원 : 6개월 ~ 20개월
    • 사회복무요원 : 6개월 ~ 21개월
    • 공군 : 6개월 ~ 22개월
    • 대체복무 요원 : 6개월 ~ 24개월
  • 가입 방법: 훈련소 및 은행에서 가입 가능
  • 참고 : 국방부 홈페이지


단기 복무 장교, 부사관 장려금

병사 월급이 인상됨에 따라서 단기 복무 장교와 부사관에게 지급되는 장려금도 인상됩니다. 장교는 900만 원에서 1,200만 원으로 300만 원 인상 예정입니다. 부사관은 750만 원에서 1,000만 원으로 인상됩니다. 또한 주택 수당도 지금까지는 3년 이상 근무 간부가 직, 간접 주거 지원을 받지 않는다면 지급했으나, 2024년부터는 그 범위가 3년 미만 근무 간부에게도 확대됩니다. 그동안 병사들보다 상대적으로 소외되었던 초급 간부들의 처우가 개선된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변화라고 생각합니다.